프라젠트라 쇼핑몰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진행중인 이벤트
게시판 상세
제목 [댓글이벤트] 우리의 소중한 순간 이벤트
작성자 프라젠트라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4-04-25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09



안녕하세요 프라젠트라입니다 :)





본 이벤트 5월 우리의 소중한 순간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 인사드리며,







★ 당첨자 발표 안내드립니다 ★




1등(1명) - 투썸플레이스 20,000원 교환권





김*미






2등(5명) - 수딩 레볼루션 아쿠아 크림 Plus 60g






강*정




황*배




김*훈




강*옥




김*향







 ♥ 06월 13일 목요일 경품 발송 예정입니다 ♥







프라젠트라 댓글이벤트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 강****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제주도로 아이 두살때 가족여행 갔던 추억이 새록새록 생각 나네요.
    여행만큼 가슴에 남는 일도 없네요.
    우리 가족 사랑합니다.
  • 김****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지금은 저도 세아이를 키우고 열심히 앙들만 보면서 앞을 보고 달려가는데프라젠트라의 이벤트를 보게되면서 제가 초등학교때 아빠의 모습이 생각이 나네요^^ 저희 아빠는 무뚝뚝하시고 표현을 잘 안하시는 아빠라서 솔직히 친근감이 없는데요 그당시 운수업에 종사하셨던지라 다른 지역으로 운전을 많이 하고 다나셔서 항상 다른지역에 다녀오실때마다 휴게소에서 호두과자를 사오셨는데 그게 아빠의 사랑표현 이었던가같아요^^ 그시절이 문득 생각이나서 제 입가의 미소가 저도 모르게 생기네요~ 그당시 아빠가 어디가시면 다음날 아침이되면 저희도 일어나자마자 아빠가 뭘 사오셨나 먼저 찾게되는 기대감도 있었던거같아요^^
  • 김****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초등학교시절 소풍갈때마다 엄마가 예쁜 원피스 사주셨던 기억이 나요. 그리고 어렸을적에 부모님과 함께 먹었던 경양식 돈가스가 너무 맛있었는데 요즘은 그런맛을 찾기가 힘든거같아요!! 추억의 돈가스예요~~
  • 김****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그냥평범한 일상들
    내 가족들과 양가 부모님들께서 건강하시게 잘 사시는거 자체로 매 순간순간이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같이 놀러다니고 맛있는거 먹으러가는 그 순간순간들을 소중히 생각하고 있습니다!!
  • 김****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코로나 전에 가족 모두 제주도에 여행간 기억이 매우 소중했던 시간이었습니다.
    올해도 시간을 내서 가까운 곳이라도 가야 겠습니다.
  • 김****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첫째, 둘째와 함께 괌 리조트에서 함께한 시간이 너무 좋았습니다.
    특히, 뷔페를 마음껏 먹었던 기억이 있네요.
  • 김****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아이 셋과 횡성 펜션에서 물놀이하며 고기구워먹었던 기억이 가장 좋습니다.
    비용은 비싸도 행복한 추억이었어요.
  • 이**** 2024-05-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작년 어린이날 기념~ 리조트에 놀러가서!
    마블스 영웅 캐릭터들과 사진찍고 빙고도 당첨^-^♡
  • 노**** 2024-05-03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제주도에 있는 호텔에서 2박3일 동안 아무것도 안 하고
    가족들이랑 맛있는 것만 먹고 푹 쉬었던 여행이 참 좋았습니다.
  • 배**** 2024-05-03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5월에는 시어머니 생신과 아버지 생신이 있어서 어린이날, 어버이날 이외에도 돈이 몇배로 들다보니 허리가 휘청휘청 하는 날이라죠ㅠㅠ
    그래도 가족의 달인 만큼 5월을 위해 돈을 야금야금 보아 시댁 식구들과 한끼, 친정 식구들과 한끼.. 가족이 모여 식사를 하는 달이 되었네요.
    다음주는 현금 선물 들고서 오랜만에 친정을 갑니다~
  • 노**** 2024-05-04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작년 5월달에 어버이날겸 친정아버지 칠순기념으로 제주도 여행갔는데...그때 폭우로 인해 다른 비행기 결항되었는데 다행히 우리가 예약한 비행기만 운행해서 잊지못할~~다사다난하게 즐거운 가족 여행을 하고 왔답니다. 항상 건강하고 가족들 모두 행복하기를 기원해요~~
  • 서**** 2024-05-06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오늘이 가족여행중에서 가장 행복할 날이 될꺼 같아요...날씨도 좋고, 오늘 가정의 달 기념으로 어버이날행사 겸 모두다 같이 철마근교에 외식겸 바람쐬러 가기로 했답니다. 오늘이 가장 행복한 날로 만들기 위해 우리 모두 화이팅해요~~
  • 김**** 2024-05-06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여행을 좋아하고 즐기는 우리 가족, 틈만나면 전국 여기저기 여행을 다니는데요.
    여행을 즐길 때면, 부모님을 모시고 가지못한 게.. 매번 미안하더라구요.
    그렇기에 작년 5월, 어버이날을 맞이해서 부모님을 모시고, 제주 여행을 다녀왔답니다~!!
    부모님께서 오랜만에 제주도에 오니 좋다며, 여행 오길 잘 했다며 좋아하시는 모습에 뿌듯했고요.
    부모님께서 좋아하시는 모습에 앞으로 자주 모시고 여행 즐겨야겠다 다짐도 하게되었지요~ㅎㅎ

    https://blog.naver.com/iamtonywife/223433404506
    https://story.kakao.com/_0OaHQ8/77bWZeUmoE9
    https://m.post.naver.com/viewer/postView.naver?volumeNo=37742128&memberNo=1944169
    https://www.facebook.com/iamtonywife/posts/pfbid0218mtbrcoEkpxUvJDN6MbWMNAEtXRJvuMRPGk85QEeKUAi5RaFY4EKhcSAM59mLcBl
  • 강**** 2024-05-07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가족들모두 여수로 놀러 갔던추억이 생각나네요.
    가족여행이었지만 배낭여행 비슷했던...
  • 황**** 2024-05-08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무지무지 더운 여름 8월~
    넷째 아이를 출산하고 산후조리때문에 친정(시골)에 가있을때 세 아이들과 더위와 사투하며 지내던 그해 여름이 생각나네요.
    크나큰 고무 다라이에 물 가득 채워놓고 아이들 맘껏 첨벙첨벙 놀게 해주시고,시원한 수박화채 만들어먹으며....
    저도 힘들었지만 저희 아이들 돌봐주시느라보다 더더 힘드셨을 부모님 생각하니 감사하고 또 감사하네요.
    마침 오늘이 또 어버이날이네요~~^^
  • r**** 2024-05-0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얼마전 결혼기념일과 첫째아이 생일 겸사겸사 네식구 여수여행 다녀왔습니다.
    평일이라 복잡하지않고 여유롭게 다녀서 너무 좋았어요.
    여수밤바다 보니 너무 예쁘고 마음도 평온해지더라구요.
  • p**** 2024-05-0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작년 봄. 언니네가족과 제주여행 다녀왔어요.
    제주도 오랜만에 가서 힐링하고 왔어요.
  • s**** 2024-05-0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세식구 푸우꾹 다녀왔는데, 성수기 피해서 갔더니 한가롭고 너무 좋았어요.
  • 강**** 2024-05-10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신혼여행 다녀온 곳으로 아이들 낳고 함께 다녀 오니 감회가 새롭고 참 좋네요..
  • 서**** 2024-05-11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5월달에 때마침 신랑 회사에서 근속기념으로 해외여행을 보내준다고 해서 저희 식구 3명이서 처음으로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 휴양지로 여행을 갔답니다. 호핑투어나 반딜불이 투어도 너무 좋았고, 그리고 호텔에서 너무나도 자유롭게 편안하게 근심걱정은 잠시 접어두고 즐기다가 오닌까 너무 좋았어요. 사춘기아이와 함께 좋은 기억을 만들어서 더 의미깊었답니다.
  • 이**** 2024-05-11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다자녀의 가정이다 보니 매일 바쁘게 사는거 같습니다 늦둥이자 막둥이 아들이6살이 되었는데 언제 이렇게 컸지?
    위에 형들 자란모습도 뭉클하고
    요즘은 매일매일이 다 추억처럼 느껴집니다
    사랑하는 우리 가족 지금처럼 모두 건강하게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 전**** 2024-05-1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어느덧 큰아이가 벌써 고3이 되었네요~
    지금 어쩌면 가장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텐데....
    그래도 힘든티 내지않고 잘 참고 견뎌내주는 것이 너무 고맙고 대견하네요~
    코로나 터지기전이었는데 베트남 여행 갔다왔던때가 갑자기 떠오르네요
    어쩌면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지도 모른다던 ....큰 마음 먹고 갔던 첫 해외여행인데 참 잘했었단 생각이 드네요
    우리 큰딸 수능마치고 기념으로 꼭 괌에 가자고 약속했는데 그 약속 지켜질수있었으면 좋겠어요~
    황설원 화이팅!!!!!
  • 배**** 2024-05-14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하루 하루 무탈하고, 평범하게 흘러가는 일상적인 시간들이 가장 값진 추억인거 같아요.
    늘 똑같이 흘러가는 일상이지만 그 안에서 우리 첫째, 둘째가 하루가 다르게 크고 있음을 느끼며 그 시간이 무엇보다 소중하다는 것을 느끼는 요즘이라죠.
    사실 이십대 후반에 첫째 낳았을때는 아기가 귀엽다는 생각도 안들고 산후우울증으로 고통스러운 시간의 나날들이였어서 추억을 많이 못 만들었다보니 지금 와서 돌이켜보면 첫째에게 너무나도 미안하드라고요.
    더욱이나 삼십대 후반에 늦둥이로 낳은 둘째는 무조건 사랑이란 말처럼 첫째때와 다르게 이리도 사랑스러울 수가 없어 첫째에 엄청난 미안함이 몰려와 지금부터라도 많은 사랑과 추억을 남겨주어야 겠구나 뉘우치고 있어요.
    첫째에게 못 해 준 만큼 둘째에게 사랑과 추억을.. 첫째는 늦게라도 많은 추억을 만들어 가려고 요새 하루 하루 행복 넘치게 보내고 있어요.
    앞으로도 값진 일상과 추억 많이 만들어 가야 겠어요.
  • 김**** 2024-05-17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아이들생일이 들어있는 5월에 김밥사서 놀이동산 가서 아이들 노는것만 봐도 힐링이되는 시간이예요~
    땀뻘뻘흘리면서
    놀이기구 타도타도 질리지가 않는모습을 보면
    절로 입가에 미소가 띄워집니다!!
  • 김**** 2024-05-1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여동생네가 변산해수욕장에 가서 맛조개를 많이 잡았다고 아이들 데리고 다같이 5월11일에 가자고 하더라구요 동해쪽은 많이 가봤는데 서해쪽 갯븰 체험은 해본적이 없어서 가보자고 했네요 친정부모님 모시고 여동생네는 당일 출발하고 우린 새벽에 일어날 자신이 없어서 그전날 먼저 가는 걸로 했어요 이것저것 챙기고 들떠서 있는데 젤 걱정되는 것이 친정아부지~(촌에 키우는 동물들이 걱정이 되서 절대 1박은 안하시는 분이고 집을 비우고 어디 여행가는 것을 쉽사리 허락하지 않으시거든요) 역시나 친정엄마는 오캐이하시고 아부지는 노노!! 여지껏 그래서 가족여행을 다같이 간적이 열 손가락 될까말까 화가 나서 이번에는 독한 맘먹고 아부지 이번에 안가시면 앞으로 우리 볼 생각하지 마시라고 협박아닌 협박을 했죠 그래도 요지부동 포기! 당일아침 우리가 먼저 도착하고 여동생네 차가 들어오는데 차문이 열리더니 오잉!! 친정아부지가 내리시네요 완전 놀래가지고 ㅎㅎㅎ 큰딸이 무섭긴 하셨나 ㅋㅋㅋ 왕복 8시간 차타고 오시는 것이 올해 팔십을 바라보시는 아부지께는 무리일 수도 있으셨을 듯 하고~ 여튼 가족들 9명이 갯벌에서 캔 건 맛조개와 조개 뿐 아니라 아마 평생 잊지 못할 추억들을 캔 건 아닐까 싶습니다 ^^
  • 유**** 2024-05-19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가족들과 제주도 여행 재밌게 다녀온 기억이요.~
  • 장**** 2024-05-20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여행가서 아이가 재밌게 노는걸 볼때...
  • 백**** 2024-05-20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조그만한 아이 목욕도 시키기 힘들었는데 이젠 많이 커서 혼자 씻고 나올때.
  • 강**** 2024-05-21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친정식구들과 포항 여행을 갔어요
    친정엄마, 저와 딸아이, 여동생과 조카..
    어쩌다보니 3대가.. 그것도 여자들만의 여행이 되었지요!
    첫날 날씨가 좋지 못했지만 둘째날에는 화창하여 즐거운 여행이 되었어요
    이번 여행이 너무나도 좋은 추억으로 남았기에
    여름때 다같이 여행을 떠나자고 또 여행을 기약했죠~ㅎㅎ
    친정식구들과 함께였기에 더더욱 행복한 가정의 달이였어요!
  • 3**** 2024-05-21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5월은 가정의 달
    우리 가족도 아주 행복하게 지내고 있지요
    우리 아들과 함께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길 바래요
    프라젠트라도 대박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 답변 보기 >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 1:1 문의
  • 장바구니
  • 배송조회
  • 최근 본 상품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유튜브

CS CENTER

CALL 02. 2038. 8625

Mon-Fri 09:00 ~ 18:00
Close. Sat, Sun, Holiday

BANK INFO

우리은행 123-123456-123

기업은행 123-123456-123

주식회사 큐티젠래버러토리스

TOP

DOWN